본문 바로가기

마케터의 무게/버라이어티 of 마케팅

트렌드 코리아 2021

코로나로 시작해서 코로나로 끝나가는 2020년입니다.

 

아무도 예상하지 못했던 바이러스로 집콕 트렌드가 새롭게 떠오르고, 비대면 서비스들이 확대되는 등,

기존에 예상해 보았던 2020년 트렌드에서는 빗나간 경향이 있었죠.

 

다가오는 2021년에는 또 다른 예기치 못한 사건 사고들이 더 이상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지만,

매 년 트렌드는 예상치 못하게, 그리고 빠르게 변화하다보니

트렌드 코리아 2021 또한 2021년이 시작하기 이전에 미리 어떤식으로 준비해 볼 수 있을지

생각해보고 참고해 볼 수 있는 자료 정도로 살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2021 코리아 트렌드! 간략하게 살펴볼까요?

 


2021 트렌드

부제: COWBOY HERO - 날뛰는 소를 길들여내는 능숙한 카우보이처럼!

 

 

Coming of ‘V-nomics':브이노믹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습니다. 
작년 이맘때쯤에는 전혀 예상치도 못하던 바이러스가 이제는 전세계를 위협하며 

막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데요,
코로나 바이러스가 초래한 경제와 소비의 변화는 무엇인지, 

Virus의 V, 경제를 뜻하는 economics의 합성어인 브이노믹스로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Omni -layered Homes: 레이어드 홈

코로나를 겪으며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공간이 된 집.

집이라는 가치가 주는 의미는 생각보다 무궁무진했습니다.

닌텐도 스위치의 열풍, 전날 밤에 주문하여 다음날 새벽에 물건을 받아 볼 수 있는 새벽 배송 서비스, 홈트레이닝 등...

집은 이제 모든 활동의 중심지가 되었습니다.

 

 

 

We Are the Money-friendly Generation: 자본주의 키즈

자본주의 속에서 입고 먹고 배우고 놀며 자랐기에 자본주의의 생리를 누구보다 잘 알고 이해하는 요즘 소비자들. 
이에 최적화된 경제활동을 영위하고 현명한 소비를 하는 사람들을 뜻하는 말입니다.

 

Best We Pivot: 거침없이 피보팅

피보팅: 축을 옮긴다는 스포츠 용어. 스타트업에서 일반화 된 개념으로, 사업 전환을 이럳는 중요한 경제 용어
코로나19 이후로 트렌드와 소비시장은 더욱 빠르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급격한 변화에 빠르게 적응하기 위해

기업이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여 발 빠르게 비즈니스 모델을 바꾸고

사업 전환을 모색하는 행동을 피보팅이라고 한다네요.

 

On This Rollercoaster Life: 롤러코스터를 타듯이 즐기는 삶, 롤코라이프

짧은 유행에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서 또 다른 재밌는 놀거리를 찾아 떠나는 요즘 사람들의 삶을 비유하는 트렌드입니다.

빠른 롤러코스터의 속도감처럼, 빠르게 넘어가는 트렌드.

이제는 숏케팅이 대세입니다.

 

 

Your Daily Sporty Life: #오하운-오늘하루 운동

유일한 성취로 찾는 자아존중감. 운동이 일상이 되다.

코로나가 퍼지기 시작하면서, 사람들의 일상에 정말 많을 영향을 끼쳤는데요,

면역력 강화를 시작으로 이제 젊은이들도 건강을 위해 산을 오르고 명상을 합니다.

이와 더불어 트레이닝복과 같은 운동 필수템, 패션 아이템도 큰 붐이 일고 있습니다. 

 

Heading to the Resell Fever: N차 신상

나에게는 새로운 가치. N번째 신상.

당근마켓, 헬로 마켓 등, 요즘은 주위에서 중고거래 안하는 사람을 찾는게 더 힘들다 하죠.

안쓰는 물건을 처분하거나, 희소 가치가 있는 제품에 소위말하는 플미(프리미엄)을 얹혀서 판매하는 등,

우리는 중고 거래를 애용하고 있습니다.

N차 신상은 크게 두가지 측면에서 소비 패러다임을 바꾸고 있다고 하네요.
1) 중고품은 사용성이 충분히 남아 있는 쓸 만한 물건이며, 합리적이고 가성비 높은 제품이다.
2) 중고 마켓의 급성장은 소비 기중이 '소유'에서 '사용'으로 이동하고 있음을 시사한다.

자본주의 키즈와도 연관지어 볼 수 있겠네요.  고객=현명한 소비 문화

 

Everyone Matters in the ‘CX Universe’: CX 유니버스

CX란 , 단편적인 점점 관리에 그치지 않고, 

고객이 상품과 서비스를 경험하는 모든 과정에서 겪는 감정과 반응을 기획하고 분석하는 과정을 뜻하며
브랜드의 세계관을 함께 공유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모든 과정을 경험한 고객의 충성도는 더욱 확고해지며 하나의 세계관으로 발전한다고 합니다.

이렇듯 고객 경험이 무엇보다 중요한 요소로 자리잡으며,

기업이 고객 경험을 기획하는 일은 점점 고도화 되어가고 있습니다.

 

 

Real Me : Searching for My Own Label: 레이블링 게임

타인과의 공유와 비교를 통해 '자기정체성 찾기'
MBTI부터 각종 심리테스트가 2020년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했습니다.
각종 검사로 자신을 유형화하고 정체성을 찾거나 또는 코로나로 인한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소비자들은 '나'를 찾아가고 채우는 과정을 지향합니다.

 

Ontact, Untact, with a Human Touch: 휴먼터치

코로나19로 가장 급격히 성장한 언텍트, 비대면 트렌드.

하지만 비대면이 강화될 수록 우리는 '휴먼터치'의 필요성을 더욱 느끼게 됩니다.

진정한 공감대를 이끌어 내는 능력, 오직 '사람' 뿐입니다.

기술 발전에 있어서 인간 중심성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고도화될수록 지향해야 할 핵심 가치이다.